LP장 제작 완료~ ^^

지난번에 포스팅 했던 것 처럼...
요즘 코너의 관심이 트위터나 페이스북 같은 소셜네트워킹쪽에 가 있다보니,
아무래도 블로그 포스팅처럼 좀 긴 글을 쓰는 데에 게을러진 게 사실이다.
LP장을 완성한 것도 여름이 되기 전이었는데... 포스팅이 늦었다는;;;;

어쨌든 시작이다.
늘어가는 LP. 방에 굴러다니고 있는 음반들을 보다 못해서 LP장을 만들기로 결심.
이번에도 두하가 근무하는 허브에 있는 빠레트를 이용. 제작에 돌입했다.
이번에는 좀 정확한 절단을 위해 아래와 같은 도구를 이용했고, 직소 대신 손 톱으로 다 잘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판으로 쓰기 위해 45도 각도로 절단하고 있다.
지난 번 공구함 만들때는 그냥 연필로 그려서 했는데,
도구를 이용하니 훨씬 수훨했다. 딱 들어맞진 않지만 비교적 정확하기도 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식으로 상판이 만들어지고, 비슷한 방법으로 하판을 만든다.
아래부분은 옆에 들어갈 나무가 가려주기때문에 특별히 45도로 작업을 하지 않아도 된다.
우측에 슬쩍 보이는 건, 막간을 이용해 만들고 있는 미니 칠판~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판과 하판이 만들어지고, 벌어진 부분에는 퍼티를 발라 말리고 있다.
하지만, 퍼티는 못 구멍이나 나무의 상처를 메우는 데는 좋지만,
이렇게 나무와 나무 사이를 메우는 데는 좋지 않다는 걸 다 만들고야 알았다;;;
나무는 습도에 따라서 수축과 팽창을 계속 하기때문에 저렇게 메워놓은 부분들은..
올 여름 장마를 지나며 모두 들뜨고 말았다.. 물론 크게 표시나지는 않지만,
앞으로 이런 작업을 할 때는 퍼티를 바르지 말아야겠고, 꼭 발라야 한다면
일단 목공본드로 작업을 한 후 피스작업까지 해야 단단해질 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쨌든... 퍼티가 다 마른 후 샌딩 시작이다.
종우한테 늘상 빌려서 쓰는 게 미안해서,
이번엔 블랙 앤 데커에서 나온 저가형 샌더를 하나 구입했다.
먼지 풀풀 날리는 작업장은 역시 두하가 제공~ 이쯤에서 두하에게 땡큐 한방을.. 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샌딩을 마친 LP장을 가조립 해 봤다. 보기엔 그럴싸하지만...
사실 나무가 뒤틀린 부분이 많아서, 하나씩 잡느라 무척 힘들었다는..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껼에 작업장이 되어버린 방의 모습이다.
샌딩할 때 진동에 의해 떨어진 부분에 다시 퍼티 작업을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작업장을 기타퍼포머 옥상으로 옮겼다.
칠은 일단 수성스테인(오크색)을 스펀지로 바른 후, 니스로 마무리할 계획이다.
스테인은 두차례 칠했는데 니스로 마무리 하지 않는 편이 색은 더 예쁜 듯 했다.
하지만, 물걸레로 닦아야 하고, 나름 습기에도 강해야할 것 같아서 니스로 마무리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니스를 칠한 모습이다. 칠하고 바로 사진을 찍어서 그렇지, 사실 저렇게 반짝이진 않는다.. ^^
음반이 뒤로 빠지는 걸 막기 위해 니스가 다 마른 후 뒤에 가로대를 하나씩 대고 작업 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리잡은 모습이다. 제작에 일단 나무값이 하나도 안들어가서...
정말 싸게 만든 LP장.
또, 지금껏 만든 소품 중에서 가장 큰 가구(?)라서 어쨌거나 뿌듯하다.
우측에... 이미 만들어 놓은 탁자와 얼추 잘 어울리기도 하고...

그.런.데...
완성되고 두어달이 지난 지금...
다시 LP장은 꽉 차고... 좀 있으면 방안에 음반들이 또 굴러다닐테고...
난 엄마가 보고싶을 뿐이고... T.T

2010/04/22 - [추억에 관한../지극히 개인적인..] - 거실.. 새판짜기 (2)
2010/03/03 - [추억에 관한../지극히 개인적인..] - 거실.. 새판짜기 (1)
2009/12/03 - [추억에 관한../지극히 개인적인..] - 두 번째 DIY 도전.. 화분받침 (2)
2009/12/01 - [추억에 관한../지극히 개인적인..] - 두 번째 DIY 도전.. 화분받침 (1)
2009/05/10 - [추억에 관한../지극히 개인적인..] - 이틀간의 노가다... 탁자 만들기

'CONER'S PRIVATE LIFE > PRIVATE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의 여자는...  (1) 2014.04.15
시나위의 서커스, 그리고 아빠.  (4) 2014.04.07
LP장 제작 완료~ ^^  (3) 2010.09.06
요즘 코너는...  (4) 2010.05.30
거실.. 새판짜기 (2)  (7) 2010.04.22
거실.. 새판짜기 (1)  (13) 2010.03.03
  Comments,   0  Trackbacks
  • 선장
    잘 만들었네 색깔도 자연스럽게 좋구.^^
    근데 엄마 어디가셨엉...ㅠ.ㅠ 밥은 먹구 살아? ㅠ.ㅠ
    성아 불러다 밥좀 하라 그래..ㅠ.ㅠ
  • 엄마가 어디 가신 게 아니라 얘기가 그렇다는거지 ㅎ
    그나저나 다음번 작품(?)은 니가 지난번에 얘기한 밀크페인트를 사용해볼까 생각 중 ㅋ
  • 아.. 이거 하고 있었군.. 융
    두하가 누구심?? 명하 동생???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