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이정명의 바람의 화원

CONER'S PRIVATE LIFE/BOOKSHELF

by coner 2008. 2. 22. 15:40

본문

이정명 '바람의 화원'
평소 TV를 즐겨 보지 않고, 더군다나 계속해서 다음 스토리를 기다려야하는 것은 적성에 맞지 않기때문에 지금까지 본 TV드라마는 손에 꼽을 정도다. 그런데, 요즘 항상 빼놓지 않고는 아니지만 한 번씩 보는 드라마가 하나 생겼는데 바로 MBC-TV의 '이산'이다.

조선 후기 르네상스시대를 열었던 정조대왕의 일대기가 그려지는 '이산'에는 그 주된 이야기 이외에 마치 '대장금'에서 나왔던 내의원 이야기처럼 도화서라는 다소 생소한 기관이 눈길을 모은다. 도화서의 역할은 궁중에서 필요한 모든 그림을 그리는 것 이외에, 카메라가 없던 당시 행사를 스케치하는 소임도 담당했다. 드라마의 표현을 빌면 조선시대 중정원의 한 기관이랄까...

'뿌리 깊은 나무'의 그 숨막히는 전개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이정명의 '바람의 화원'은 바로 이 도화서를 배경으로 한 소설이다. 또 그 주인공들은 사실적인 표현의 민화를 많이 남겨 당시의 풍습 이해에 커다란 도움을 주었던 김홍도와 신윤복이다.

'뿌리 깊은 나무'에서 보여줬던 그 긴박한 가슴졸임은 아니지만, 익히 봐 왔던 대표적인 그림들을 나름대로의 해석으로 스토리 전개에 이용한 점이나 후반부 극적인 대 반전은 소설의 재미를 느끼기에 부족함이 없다(스포성이 짙어 밝히지는 못하지만.. ^^). 그나 저나... 난 책이 나오자 마자 무척 일찍 산 편인데, 나중에 책을 사는 사람들에게는 두 거장의 그림이 담겨있는 그림엽서를 부록으로 줬다나 뭐라나... OTZ

한동안 재미 붙였던 소설책 읽기가 요즘들어 또 시들해졌다. 신경숙의 '리진'을 읽으면서 부턴데... 역시 남녀의 사랑 이야기는 내 적성에 맞지 않나보다.. -_-;;; 어쨌든 빨리 읽긴 해야할텐데...

바람의 화원 세트(전2권) 상세보기
이정명 지음 | 밀리언하우스 펴냄
예술과 사랑, 역사와 지식의 숨막히는 퍼즐게임! 조선 화단의 혁신적 화풍을 이끈 두 천재 화가, 김홍도와 신윤복의 삶과 예술을 그린 이정명 최신 장편소설 『바람의 화원』 세트(전2권). 궁중화원으로 활동하며 당대에 이름을 떨친 김홍도에 비해 신윤복의 생애에 대한 기록은 거의 없다. 회화를 관장하는 국가기관인, 도화서 화원이었으나, 속화를 즐겨 그려 도화서에서 쫓겨났다'는 단 두 줄의 역사적 기록을 바탕으로 작가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8.02.22 23:09
    나도 드라마 안보는대 ㅋㅋ
    가장 최근 열씨미 본건 태왕사신기 ~
    빛이 번쩍거리는 장면이 더 많았었으면 하는 아쉬움 ,,, ㅋㅋㅋ
  • 프로필 사진
    2008.02.22 23:10
    코너선배 미워 ㅠㅠㅠㅠ
  • 프로필 사진
    2008.02.22 23:10
    미오 미오 미오 ㅠㅠㅠ
  • 프로필 사진
    2008.02.23 01:06 신고
    뭔 일 있었나? -_-;;
    그나저나... 네 블로그에 남겨놓은 내 댓글 혹시 어디 갔는지 아니? ㅋㅋ
  • 프로필 사진
    2008.02.23 03:21
    음.. 수사가 필요하군.
  • 프로필 사진
    2008.02.23 05:23 신고
    수사보다는 경기는 매주 있으니, 분석이 필요할 듯~ ^^
  • 프로필 사진
    2008.02.23 10:54
    코너님 댓글은 내가 먹었어 ㅠㅠ
    ㅠㅠㅠㅠ
  • 프로필 사진
    2008.02.23 15:52 신고
    히딩크 옹의 "난 아직도 배고프다."라는 명언이 생각나는군.. ㅎ
  • 프로필 사진
    2012.07.17 10:49
    안녕하세요? 은행나무 마케팅팀입니다^^ 이번에 저희 출판사에서 《뿌리 깊은 나무》를 쓰신 이정명 작가님의 《별을 스치는 바람》이 출간되었습니다. 20일(금) - 강남 교보, 21일(토) - 종로 영풍, 22일(일) - 코엑스 반디에서 사인회를 진행합니다. 강남 교보와 종로 영풍에서는 작가님이 마련하신 조그마한 선인장을, 코엑스 반디에서는 작가님과 폴라로이드 사진(선착순 30분)을 찍어드립니다^^ 오셔서 작가님과 즐거운 추억 만드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